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잡담형식이니 부담없이 몇글자 적어볼까 한다. 어제 [에반게리온: 파] 프리미엄 패키지 시사회가 서울 삼성동 코엑스 메가박스에서 열렸다. 불과 40분만에 매진되었다는 유료 시사회인데, 어찌하다보니 게스트로 초대받아 여유있게 참석할 수 있는 영광을 안았다.

식사는 근처의 이탈리안 와인 비스트로인
마노디셰프에서 푸짐하게 드셔주시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코엑스 메가박스로 와서 티켓을 발부받았다. [에반게리온] 시사회의 분위기를 업 시키려는 듯 별도의 부스가 마련되어 있었다.


티켓팅 부스다. 프리미엄 특전이 들어있는 쇼핑백의 압박.


영화관 내부. 매진사태를 보인 시사회인지라 빈자리를 거의 찾아볼 수 없다. 시사회 전에는 [에반게리온: 파]의 홍보대사로 위촉된 아이돌 그룹 티아라가 무대인사를 선보였는데, 잘 모르는 소녀들인지라 그냥 패스.


영화에 대해서는 일단 리뷰를 참조하시고, 다음은 득템이다. 보시는 바와 같이 꽤나 푸짐하다.


6장의 보도자료용 스틸컷. 내 것에는 레이 사진이 무려 2장 들어있더라. 그래서 총 7장. 아래 사진에는 없지만 대형 포스터도 하나씩 들어있다.


티켓보관용 네르프 봉투와 책갈피 2매.


[에반게리온: 파] 국내판 전단지 2매.


크흐~ 그리고 국내 제작 극장 팜플렛. 옛날엔 극장가에서 저런 팜플렛을 천원받고 팔았던 적이 있었는데 요즘은 그런 풍경이 사라져서 아쉽다. 어쨌거나 레어템이 될 예감.


[에반게리온: 파] 머그컵. 오늘부터 회사에서 쓰는 애용품이 될 듯.


끝으로 에바의 지름질엔 끝이 없는바, 보너스로 얼마전 근처 책방에 들러 있는데로 들고 온 에반게리온 코믹스. ㅡㅡ;;;





▶ 저작권 관련사항 ◀

본 블로그의 모든 글에 대한 권리는 ⓒ 2007-2019 페니웨이™에게 있습니다. 내용 및 이미지의 무단복제나 불펌은 금지하며 오직 링크만을 허용합니다. 또한 인용된 이미지는 모두 표시된 해당 저작권자에게 권리가 있으므로 이를 무단으로 사용해서 발생하는 책임은 퍼간 사람 본인에게 있음을 알립니다. 아울러 본 블로그의 이미지 컷 등의 사용에 대한 저작권법 준수는 해당 공지사항을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닐승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득템은 계속되는군요 ㅎㅎㅎ

    2009.11.25 13:04
  2. okto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타이라가 아니고 티아라-_-)
    (포스터는 말기 귀찮아서 안펼쳐보셨군요ㅋㅋ)
    (근데 책갈피도 들어있었나요??OTL)

    2009.11.25 13:45
  3. Terminee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프리미엄 시사회 노려볼 걸 그랬군요. 귀찮아서 그냥 관뒀는데... 크

    2009.11.25 13:55 신고
  4. mundison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레어아이템...
    전 머그잔이 부럽삼...

    2009.11.25 15:07
  5. 블랙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매진되어서 보지 못하나 싶었었는데 간신히 한자리를 구해서 겨우 볼수 있었습니다.(G열 6)

    2009.11.25 22:20
  6. 태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헉. 부럽...

    2009.11.25 23:20
  7. 캅셀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흑.. 이 중요한 날에.. 신종플루 의심 징후가 발생하여;; 초대 받고 못갔네요.. ㅠ.ㅜ
    득템들 보고 있으니.. 부러운 걸요.. 흐흑

    2009.11.26 00:36
    • 페니웨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이런. [타임리스]시사회에 이어 이번에도 캅셀님을 뵐 기회를 놓치네요 ㅠㅠ 담에 또 기회가 있을라나요. [에바:파]를 보면서 캅셀님의 해설을 듣고싶습니다.

      2009.11.26 09:29 신고
  8. 산다는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산은 그저 이름만 '영화의 도시.' ㅜㅜ

    2009.11.26 21:20
  9. 이라크왕자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머그컵도 부럽고 ㅠㅠ

    마지막 만화책 지름이 인상깊네요 하하

    저 만화책 1년에 1권 나올까말까한 만화책 아니던가요

    2009.11.27 10:25
    • 페니웨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오랜만이에요 이라크왕자님 ^^

      에반게리온 만화는 지금 거의 끝단계라.. 조만간 끝을 보지 않을까 싶네요. 그래도 [베르세르크]나 [파이브스타 스토리즈]보다는 낫습니다. ㅠㅠ

      2009.11.27 17:39 신고
  10. 나이트세이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득템이 아니고 특템...?

    2009.11.27 17:24

카테고리

All That Review (1619)
영화 (467)
애니메이션 (118)
드라마, 공연 (26)
도서, 만화 (97)
괴작열전(怪作列傳) (149)
고전열전(古典列傳) (30)
속편열전(續篇列傳) (40)
슈퍼로봇열전 (10)
테마별 섹션 (121)
웹툰: 시네마 그레피티 (15)
원샷 토크 (21)
영화에 관한 잡담 (203)
IT, 전자기기 리뷰 (124)
잡다한 리뷰 (54)
페니웨이™의 궁시렁 (142)
보관함 (0)
DNS Powered by DNSEver.com

페니웨이™의 In This Film


Copyright by 페니웨이™. All rights reserved.

페니웨이™'s Blog is designed by Qwer9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