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7월 셋째주

[트랜스포머: 패자의 역습]의 여파를 피해 쉬어가는 기간을 벗어나 본격적인 방학시즌의 2차전에 돌입했다. 선택의 폭이 월등히 넓어진 가운데, 극장에서나 안방에서나 이번 주말엔 풍성한 영화들로 인해 행복한 시간을 보낼 것 같다. 특히나 무더위를 시원한 웃음으로 날려 버릴 코믹장르가 많은 것도 특징이다.



    극장가 추천작  




[해리 포터] 시리즈의 6번째 작품이 돌아왔다. 감독은 바뀌었지만 덤블도어를 제외한 메인 캐릭터 전원이 붙박이인 이번 시리즈에서 관객들은 또 어떤 즐거움을 발견하게 될까? 갈수록 어두워지는 시리즈의 분위기 속에서 이번에는 십대들의 로맨스 코드가 더욱 강화된다고 하는데, 영화상으로 뿐만 아니라 주연배우들이 실시간으로 성장해가는 모습을 보는 [해리 포터] 만의 장점을 피부로 느낄 수 있을 듯.




간만에 등장하는 한국산 크리처물. 그러나 막상 영화를 보고나면 납량특집 괴수물이 아닌 한편의 엽기 코미디를 본 기분을 떨치기가 힘들 것이다. [시실리 2Km]에서 보여준 신정원 감독의 변칙적 코믹 잔혹극을 따라잡을 수 있는 관객이라면 이번에도 감독의 엉뚱한 유머에 박장대소할 수 있을 듯. 다시한번 말하지만 [차우]는 블록버스터급 괴수영화가 아니다.




[스윙걸즈]로 고정팬을 확보한 야구치 시노부 감독의 신작. 여전히 이야기를 발굴하는 감독의 솜씨는 탁월하며 배우들의 몰입감도 대단하다. 코미디와 적절한 긴장, 얄팍하지만 설득력있는 감동이 황금비율로 섞인 일본산 코믹 드라마의 수작! 주말 극장가에서 단 한편의 영화만을 선택하라면 필자는 주저없이 [해피 플라이트]를 선택할 듯.



    안방극장 추천작  




지금은 고인이 된 시드니 폴락의 탁월한 연출감각이 돋보이는 하이 코미디. 명배우 더스틴 호프만이 여장남자로 분해 포복절도할 웃음을 선사하는데 이 당시 일각에서는 호프만을 아카데미 여우주연상 후보에 올려야 할 정도로 극찬한 바 있다. 이와 동시에 TV 드라마와 뉴욕 연예계의 부조리를 풍자적으로 비판함과 동시에 가슴을 뭉클하게 하는 감동도 전달하는 수작으로서 조연인 제시카 랭과 빌 머레이의 감칠맛나는 연기도 무시할 수 없다. 7월 19일 EBS 낮 2시 40분 세계의 명화 HD방영.



남포동 출신 - 6점
김효천


어느덧 한국영화 주요 촬영지의 하나로 떠오른 부산을 배경으로 70년대 액션 영화계의 3인방 장동휘, 박노식, 허장강이 출연한 남성영화. 액자형식으로 진행되는 이 작품의 주요 포인트는 남포동을 중심으로 전개되는 1970년대 부산 거리의 실제 모습을 감상할 수 있다는 것과 그 당시 액션물의 흐름에 대한 이해를 돕는데 중요한 사료의 역할을 한다는 점이다. 7월 19일 EBS 밤 11시 10분 방영.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포스트가 Daum 메인에 떴군요. 그냥 기분 전환으로 시작한 코너인데 나름 고정화 되어가는 느낌?





▶ 저작권 관련사항 ◀

본 블로그의 모든 글에 대한 권리는 ⓒ 2007-2019 페니웨이™에게 있습니다. 내용 및 이미지의 무단복제나 불펌은 금지하며 오직 링크만을 허용합니다. 또한 인용된 이미지는 모두 표시된 해당 저작권자에게 권리가 있으므로 이를 무단으로 사용해서 발생하는 책임은 퍼간 사람 본인에게 있음을 알립니다. 아울러 본 블로그의 이미지 컷 등의 사용에 대한 저작권법 준수는 해당 공지사항을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레디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투시가 하는군요. 예전에 비디오로 재밌게 봤던 기억이 나네요.
    EBS에서 좋은작품들 많이 해주네요.

    2009.07.16 11:11
    • 페니웨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비디오로 보고, 얼마 안있어 KBS에서 해줬는데, 배한성씨의 더빙연기가 압권이었습니다. 더불어 김종성씨가 그..방송국 PD역을 맡았었는데, 마지막 더스틴 호프만이 커밍아웃하는 장면에서 '조용히 해! 빌어먹을!'하는 대사를 얼마나 리얼하게 했던지 아직도 기억납니다^^

      2009.07.16 16:58 신고
  2. rockofages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투시라고 해서 처음에는 '透視' 인 줄 알았다가, 영어이길래 'to see' 인가 했다가,
    작은 포스터 자세히 보니 tootsie네요. :D

    배한성님의 성우연기가 가장 잘 어울리는 외화배우는
    역시 '더스틴 호프먼'과 '맥가이버!!'

    2009.07.16 18:00
    • 페니웨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배한성씨 전담 배우들이 꽤 되죠. 더스틴 호프만은 기본이고, 로빈 윌리엄스나 알 파치노 등등..

      예전에는 용쟁호투의 이소룡도 배한성씨 더빙이었군요.

      아, 압권은 컴퓨터 형사 가제트!! ㅡㅡ;;

      2009.07.17 10:46 신고
  3. rockofages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나저나 해피 플라이트는 꼭 보고 싶네요.
    전에 페니님 추천으로 봤던 '매직 아워'와 '굿'바이' 참 재미있게 봤거든요.
    (뭐 물론 일본영화라는 점 외에는 아무런 공통분모가 없지만요)

    좋은 글 감사합니다.

    2009.07.16 18:01
  4. 폭풍빛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난 주에는 페니님이 알려주신 레인 소식에 정말 잘 보고 왔습니다~
    간단하게나마 감상문을 빨리 써놔야 까먹지 않을텐데.. 계속 늦어지는군요...

    이번 주는 해피 플라이트랑 해리 포터 둘 다 완전 끌리는군요...
    이번 토요일은 아무 일도 없는 날이라!!!!!!
    비만 안 오면 보러 갈텐데, 비가 온다니 둘 다 못 볼지도....ㅠ

    2009.07.16 20:29
  5. 킹콩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 킹콩을 들다를 봤는데요.. 정말 최고인듯.. 대작들속에 숨어있는 명작이라고 할까요..
    배우들의 연기와 열정을 한꺼번에 볼수있는듯~

    2009.07.16 20:40
  6.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웅.. 영화는 한동안 못봤네요. 킹콩들다.차우. 봐야 하는데요...
    오늘은 무리해서 자정 넘어 끝나는 해피 플라이트 보러 갑니다.
    지금도 사무실이라.. ㅋㅋ
    낼 무사히 일어나야 할텐데요.. ^^

    2009.07.16 21:48 신고
  7. 토마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번해에 트랜스포머 기대했다가
    완전피봤는데요.. 해리포터가 길게느껴지긴했어도 생각보다 괜찮았네요
    CG도 좋고 잼나게봤어요^^추천~

    2009.07.17 02:10
  8. Terminee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번 주말은 영화 볼 계획 없는데... 해피 플라이트 땡기는군요.
    워터 보이즈도 재미있게 봤었고, 스윙 걸즈는 완전 좋아하는지라...
    해리포터는... 여자친구님은 겁나 보고 싶어 하십니다만 제가 시리즈를 안 본지라
    같이 갈 계획을 세우지 못하고 있는 상태. -_-;;;

    2009.07.17 13:11 신고

카테고리

All That Review (1614)
영화 (464)
애니메이션 (118)
드라마, 공연 (26)
도서, 만화 (97)
괴작열전(怪作列傳) (149)
고전열전(古典列傳) (30)
속편열전(續篇列傳) (40)
슈퍼로봇열전 (10)
테마별 섹션 (120)
웹툰: 시네마 그레피티 (15)
원샷 토크 (21)
영화에 관한 잡담 (203)
IT, 전자기기 리뷰 (123)
잡다한 리뷰 (54)
페니웨이™의 궁시렁 (142)
보관함 (0)
DNS Powered by DNSEver.com

페니웨이™의 In This Film


Copyright by 페니웨이™. All rights reserved.

페니웨이™'s Blog is designed by Qwer9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