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한국 로봇 만화에서 일본의 영향을 받은 작품들 가운데는 [달려라 마징가 X]나 [황금불사조와 라이징가]처럼 아예 캐릭터를 대놓고 카피한 것이 있는가 하면, 일본 메카닉을 토대로 이를 변용해 나름의 리폼을 거친 경우도 있다. 어느 쪽이 되었든 저작권이라는 측면에서 보면 둘 다 바람직 한 것은 아니나 후자의 경우 모방에서 오는 키치적 재미를 발견할 수 있다는 측면에서 접근해야 할 필요가 있다고 본다.

그 대표적인 예로서 1980년대 초중반을 풍미했던 김은기 작가의 [변신로보트]가 있다. 우선 이 작품은 현대코믹스 레이블의 대표적인 로봇 만화로서 다수의 시리즈를 양산한 바 있는데, 1편에 해당하는 작품의 표지에는 [초시공요새 마크로스]의 발키리 일러스트가 당당하게 그려져 있다 -_-;;; 문제는 이 작품의 등장하는 어떤 기체도 발키리와는 전혀 닮지 않았다는 것.

[변신로보트]의 배경은 서기 2038년의 먼 미래로, 주인공 호림이와 봉고가 기계군단 드라켄의 야욕에 맞서 한국의 피닉스 K를 조종한다는 단순한 내용이다. 여기에 약방의 감초같은 꼬마로봇 또또와 홍일점인 혜리가 한 팀을 이룬다.

초반에는 피닉스 K의 신무기 바주카포를 테스트하면서 시작되는데, [에이리언]의 영향인 것이 분명한 '알리엔(외계인)' 모습을 뜬 로보트와 맞대결을 펼치는 장면이 인상적이다. 드라켄 측에서도 이에 질세라 300분의 1 모형전투로 피닉스K와의 가상 모의전을 실시하는데, 여기서 등장하는 드라켄의 주력 메카는 광선검을 사용하는 X-1, 무쇠펀치의 X-2, 전기 풍뎅이 X-3 이다. 세계정복을 꿈꾼다는 집단이 고작 300분의 1 크기의 장난감 프라모델로 모의전을 하다니 실로 어처구니가 없지만 몇년 뒤 김청기 감독의 [외계에서 온 우뢰매 2]에서 외계인들이 장난감을 조종해 지구 정복을 시도하는 내러티브를 선보인 바, 매우 선구안적인(?) 발상이라 아니할 수 없다.[각주:1]

ⓒ 현대코믹스 All rights reserved.

참고로 X-1은 [기동전사 건담]의 자쿠를 빼닮았고, X-2는 [스타워즈]의 다스 베이더와 C3PO의 얼굴을 반반쯤 섞어놓은 모습이니 실로 기괴하다. X-1의 광선검이 [기동전사 건담]의 빔샤벨인지 [스타워즈]의 라이트 세이버에서 유래한 것인지는 딱히 밝혀내기도 귀찮아 진다.

ⓒ 현대코믹스 All rights reserved.

중반부에 이르러 피닉스 K는 X-1, X-2의 협공을 받아 한쪽 팔을 잃고 마는데, 이는 피닉스 K의 또다른 신무기 팔뚝 레이저 광선포를 개발하게 되는 계기가 된다. 한쪽 팔을 쑥 빼면 레이저포의 총신이 드러나는 설정이야말로 그 유명한 [우주해적 코브라]의 그것에서 차용한 것임을 부정할 수 없으리라.

ⓒ 현대코믹스 All rights reserved.

 

한편 피닉스K를 이긴 X-1, X-2가 도심을 파괴하며 기세등등하자 다시 출동한 피닉스 K의 레이저포에 기습을 당해 X-2가 파괴되며 X-1는 치열한 접전끝에 피닉스 K의 비밀무기인 어깨위의 번개칼에 쓰러지게 된다. 단행본 분량에 모두 끼워 넣기에는 부족했던 탓인지 드라켄 군단의 마무리 수단이었던 X-3는 등장할 기회조차 없이 급마무리 된다.

내용면에서는 특이점이 없다 할지언정 [변신로보트] 시리즈의 백미라면 주력기체인 피닉스 K일 것인데, 비행형과 로봇형으로 변신하는 가변형 기체로서 디자인의 토대는 [과학닌자대 갓챠맨 (독수리오형제)]의 갓 피닉스다. 독수리형의 얼굴이 매서운 느낌을 주며 갓 피닉스의 몸체를 그대로 로봇형태화시킨 디자인이 나름 봐줄만 하다.

ⓒ 현대코믹스 All rights reserved.

사실 당대 주요 SF작가들과 비교해 볼때 작화의 수준이 떨어지는 편이나 이 작품은 의외로 많은 시리즈를 가지고 있다. [변신로보트 대 전자인간], [변신로보트 대 초능력자], [돌아온 초능력자], [변신로보트 휘닉스 K],  [까불이 로보트 또또] 등의 후속작들이 현대코믹스로 발간되었고, 현대코믹스의 경쟁사인 다이나믹 콩콩을 통해 스핀오프격인 [변신로보트 슈퍼 스파르탄]이 출간되는 이례적인 사례도 남겼다.

본명이 김철호인 김은기 작가는 90년대 한국 주간만화잡지 세대들에게 [헤비메탈 식스]나 [컴뱃메탈 해모수]로 익숙하겠지만 80년대 초반부터 SF에 일가견이 있는 스토리 작가겸 만화가로 더 잘 알려졌다. 특히 그의 작품 중 [해저전함 잠수 거북선]은 이서방문고의  1천만원고료 공모전에서 3등(당시 상금 2백만원)을 수상했는데, 이 작품에서도 호림이와 봉고 콤비의 활약을 볼 수 있다. [각주:2]


ⓒ 김은기 All rights reserved.


여하튼 [변신로보트]는 당시 트렌드를 주도하던 영화와 애니메이션의 특징을 이것 저것 조합해 만든 일종의 B급 패러디같은 작품이다. 지금 세대의 사람들에겐 한낱 조소의 대상일지는 몰라도 그 당시 주 소비층인 어린이들에게는 더할 나위없이 맛있는 불량식품같은 만화였달까...


※ 추억의 만화 구입합니다. 로봇만화를 비롯한 SF물, 다이나믹 콩콩 코믹스 및 현대코믹스 등등 이제는 놓아주어야 할 아이들이 있다면 주저말고 저한테 연락주세요^^


 *  본 리뷰에 사용된 스틸 및 사진은 인용의 목적으로 사용되었으며 관련된 권리는 해당 저작권자에 소유됨을 알립니다. 단, 본문의 내용은 작성자에게 저작권이 있습니다.

 

  1. 드라켄 집단의 이와같은 모의전투는 [변신로보트] 시리즈를 통해 반복되는 일종의 클리셰이다. [본문으로]
  2. 김은기 작가는 밀리터리 마니아로도 알려져 있는데, 이 같은 관심사를 바탕으로 장편소설 [유령의 핵항모]라는 작품을 발표한 소설가이기도 하다. [본문으로]


▶ 저작권 관련사항 ◀

본 블로그의 모든 글에 대한 권리는 ⓒ 2007-2023 페니웨이™에게 있습니다. 내용 및 이미지의 무단복제나 불펌은 금지하며 오직 링크만을 허용합니다. 또한 인용된 이미지는 모두 표시된 해당 저작권자에게 권리가 있으므로 이를 무단으로 사용해서 발생하는 책임은 퍼간 사람 본인에게 있음을 알립니다. 아울러 본 블로그의 이미지 컷 등의 사용에 대한 저작권법 준수는 해당 공지사항을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secret

BLOG main image
페니웨이™의 In This Film
영화, 애니, 드라마, 만화의 리뷰와 정보가 들어있는 개인 블로그로서 1인 미디어 포털의 가능성에 도전중입니다.
by 페니웨이™


카테고리

All That Review (1629)
영화 (471)
애니메이션 (119)
드라마, 공연 (26)
도서, 만화 (99)
괴작열전(怪作列傳) (149)
고전열전(古典列傳) (30)
속편열전(續篇列傳) (40)
슈퍼로봇열전 (11)
테마별 섹션 (122)
웹툰: 시네마 그레피티 (15)
원샷 토크 (21)
영화에 관한 잡담 (203)
IT, 전자기기 리뷰 (123)
잡다한 리뷰 (54)
페니웨이™의 궁시렁 (144)
보관함 (0)

페니웨이™의 In This Film


Copyright by 페니웨이™. All rights reserved.

페니웨이™'s Blog is designed by Qwer9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