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괴작열전(怪作列傳) No.124






 



지금까지 괴작열전에서 소개된 [킹콩] 관련영화가 총 몇편이었는지 기억하십니까? 한국산 짝퉁인 [킹콩의 대역습], 다국적 괴작 [퀸콩], 그리고 홍콩의 [성성왕]과 [예티]까지 모두 4편의 [킹콩] 아류작들을 다루었습니다. 이들 짝퉁영화들의 특징이라 하면, 모두가 1933년작 [킹콩]의 내러티브를 그대로 가져다 쓴 아류작이라는 점이겠지요. 킹콩과 미녀(혹은 미남)의 만남, 킹콩의 포획과 탈출, 도시에서의 난동, 고층빌딩 등반 등 모두가 동일한 스토리 구조를 지니고 있습니다.

오늘 소개할 [방글라 킹콩] 역시 선배들의 전례를 충실히 따르는 영화입니다. 제목에서처럼 [방글라 킹콩]은 방글라데시에서 만든 킹콩영화로서 지구상에서 가장 가난한 나라에서 제작된 작품이니만큼 그 완성도에 대해서는 굳이 평가하려들지 않으셔도 무방합니다. 더군다나 이 영화는 인도와 같은 문화권에 속해 있는 바 인도영화 특유의 쌈마이스런 분위기도 그대로 답습하고 있으니까요.

그럼 안봐도 블루레이인 스토리를 잠깐 살펴보겠습니다.

[방글라 킹콩]은 어느 여배우를 설득해 한 외딴 섬으로 영화촬영을 가는 제작진의 이야기로 시작됩니다. 배에 타기가 무섭게 인도영화의 특징인 맛살라 군무 장면이 등장하는 난감한 시츄에이션도 잠시, 폭풍우에 휘말린 배는 어느새 신비의 섬으로 다다르게 됩니다.

ⓒ G Series. All rights reserved.


이곳에서 일행은 원주민들의 습격을 받게 되고 달아나던 주인공 남녀배우는 현란한 무술로 원주민들을 가볍게 제압….하는가 싶더니 쪽수에 밀려서 결국 이들에게 포획되고 말지요. 여배우는 산채로 킹콩에게 바쳐지게 되는데, 이 녀석이 여자에게 그만 한눈에 반하게 된다는 그런… 내용이 되겠습니다. 저는 방글라데시어를 전혀 할 줄 모릅니다만 신기하게도 영화내용은 전부 이해가 되는….-_-;;

뭐니뭐니해도 [방글라 킹콩]의 가장 큰 특징은 느닷없이 불쑥불쑥 튀어나오는 맛살라 장면인데요, 나중에는 킹콩까지 가세해서 춤을 춰대는데… 정신이 대략 멍해집니다.

킹콩은 당연히 특수효과 이런거 없구요, 그냥 원숭이 탈바가지 안에 사람이 들어가서 연기하는 겁니다. 그나마 킹콩의 분장은 그야말로 그로테스크한 형상이라 영화는 웃긴데 킹콩 얼굴만 나오면 무서워지는 상황이 벌어집니다. 한마디로 그간 만들어진 킹콩영화의 코스튬으로는 최악의 분장이에요. 무슨 할로윈 마스크도 아니고.

ⓒ G Series. All rights reserved.

 


[킹콩]하면 빼놓을 수 없는 장면 중의 하나는 킹콩이 미녀를 구하기 위해 괴수와 격돌해 입을 찢어놓는 장면이지요. 1933년 [킹콩]과 피터 잭슨의 2005년 리메이크는 모두 T-Rex와 킹콩의 대결을 다뤘고, 존 길러민의 1976년 리메이크에서는 거대한 뱀을, 그리고 폴 래더/김영철 감독의 [킹콩의 대역습]에선 노량진 수산물 시장에서 사온 상어를 각각 등장시켰더랬습니다. [방글라 킹콩]은 존 길러민의 리메이크쪽을 벤치마킹한 모양인지 거대한 뱀이 나오는데… 뭐 대략 다음과 같습니다.

ⓒ G Series. All rights reserved.


음악은 뭐 맛살라 장면에 나오는 음악을 빼면 다른 영화들에서 마구 가져다 썼어요. [글레디에이터], [스타워즈 Ep.5: 제국의 역습], [킹콩 (1976)], [라스트 모히칸] 등등을요. 도대체 이 영화를 만든 작자들이 누군지 하도 궁금해서 배우나 감독 이름으로 뭔가 정보를 검색해도 IMDB를 비롯한 어느 사이트에도 나오는게 없으니 이건 뭐 신상을 털래야 털 수가 없는… -_-++

게다가 영화시작 전에는 파라마운트사의 타이틀 로고를 그냥 시원하게 복사한 무명영화사의 로고가 나타납니다. 내 살다살다 영화사 로고를 카피하는 건 첨 봤네요.

ⓒ G Series. All rights reserved.


무엇보다 놀라운건 이 영화가 무려 2010년작이라는 겁니다. 2001년도 아니고 1910년도 아닌 2010년에 이런 영화가 나올수가 있단 말입니까? 그런데도 마치 영화는 1900년대 초반의 그것마냥 흐릿하고 스크래치 투성이이며, 맛살라 장면에서는 갑자기 화면의 해상도가 급격하게 좋아지는 희안한 증상도 생깁니다. 아마 맛살라 장면은 별도의 장비로 촬영한 듯. 요즘은 유투브에 올리는 습작물도 이 정도는 아니지 않나요?

ⓒ G Series. All rights reserved.


뭐 어쨌거나 방글라데시에서도 이런 장르물을 만들었다는건 그만큼의 수요가 있다는 뜻이겠지요? 오늘날의 인도영화가 세계적으로도 위상이 높아졌듯이 방글라데시 영화에도 쨍하고 해뜰날이 오길 기대해 봅니다.


*  본 리뷰에 사용된 스틸 및 사진은 인용의 목적으로 사용되었으며 관련된 권리는 해당 저작권자에 소유됨을 알립니다. 단, 본문의 내용은 작성자에게 저작권이 있습니다.








신고


▶ 저작권 관련사항 ◀

본 블로그의 모든 글에 대한 권리는 ⓒ 2007-2017 페니웨이™에게 있습니다. 내용 및 이미지의 무단복제나 불펌은 금지하며 오직 링크만을 허용합니다. 또한 인용된 이미지는 모두 표시된 해당 저작권자에게 권리가 있으므로 이를 무단으로 사용해서 발생하는 책임은 퍼간 사람 본인에게 있음을 알립니다. 아울러 본 블로그의 이미지 컷 등의 사용에 대한 저작권법 준수는 해당 공지사항을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그린게이블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이지 대단한 킹왕짱 괴작 이로군요! 2010년도 작품에 파라마운트 로고 차용 및 유명 영화들의 음악 사용 등등은 솔직히 상상이 불가능한 부분이네요... 방글라데시에도 분명 '헐리우드 키드의 생애' 처럼 영화와 헐리우드를 동경하는 괴짜들이 존재하는가 봅니다~ 미래에는 좋은 작품이 나올지도 모르겠네요... 오늘도 즐겁게 잘 읽고 갑니다. 감사합니다^^

    2012.03.08 11:51 신고
    • 페니웨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과거의 인도영화도 참 보기에 민망할 정도의 작품들이 많았고, 지금도 진행중이니까요. 우리나라도 [킹콩의 대역습] 같은 괴작을 남긴걸 보면 역시나 이런 것도 하나의 과정이 아닐까 싶네요.

      2012.03.08 13:00 신고
  2. 단호한결의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너무 말그대로 괴작이네요

    2012.03.08 13:23 신고
  3. 적멸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0년에 나오는 마분지.....

    정말 이정도는되야 어디내놔도 꿀리지않는 괴작이 되겠네요.

    장난으로 만든것도 아니고 진지하게 영화로 만들었다는 점에서 말이죠 ㅎㄷㄷ

    2012.03.08 21:05 신고
  4. 기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0년 영화라는 거에 할 말을 잃었습니다. 차라리 70년대 복원안한 한국영화가 더 화질과 음질이 좋아 보일 지경입니다...

    2012.03.08 22:26 신고
  5. 칼있으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 잘 봤습니다. 엄청난 반전 이군요 그래도 1970년대 작품정도 되겠거니 했더니 2010년 ㄷㄷㄷ 가난한
    나라에서 이런 장르에 도전 했다는걸로 박수쳐줘야 하나요? ㅎㅎㅎ 잘 읽었습니다. ^^

    2012.03.08 23:16 신고
  6. BeamKnight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허억, 2010년에 나온 영화라굽쇼? 도대체 어떤 정신으로 만들어야 이런 영화가 나오는 건지…….
    그리고, 대체 무슨 정신으로 이런 영화를 블루레이로 발매했답니까요?
    영화 제작진이나 배급업자들이나 다들 '약 빨고' 사업을 벌였나 봅니다. ;;;

    2012.03.09 15:00 신고
  7. spawn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갑니다. 개인적으로는 한국은 영화 뿐만 아니라 모든 면에서 방글라데시보다 나은게 하나도 없는 쓰레기 국가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2012.03.09 18:29 신고
  8. 정체불명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게 2010년 작품이라...어사일럼은 양반이었군요?
    아닌가;;;

    2012.03.09 20:09 신고
  9. 볼쇼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목이 정말로 방글라 킹콩인가요? 아님 임의로 붙이신 건지요?
    방글라데시 말을 하실 줄 모른다고 하시니 궁금해서요.
    킹콩 얼굴이 참 무섭네요.

    2012.03.10 00:58 신고
  10. 헬몬트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헉...연도를 보고 허걱 ! 했습니다.

    2010년?!?!

    저는 한 80년대에 나왔나 했었거든요!

    2012.03.10 12:57 신고
  11. BLUEnLIVE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건 그냥 졸작 아닌가요…

    2012.03.11 00:23 신고
  12. 미친만두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페니웨이님은 이런 알려지지 않은 괴작들도 리뷰하시는데 정작 전설적인 괴작감독 에드우드의 작품이 없으니 좀 허전하네요... 혹시 [외계로부터의 9호계획]이나 [글렌 혹은 글렌다]같은 영화를 리뷰할 계획은 없으신지요.

    2012.03.11 20:23 신고
  13. 파랑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반전은 2010년작이라는 것...이었나요?

    항상 잘 읽고 있습니다. :)

    2012.03.14 15:59 신고
  14. 공작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최고의 반전이군요. 2010년 작이라니......
    스샷만 봐도 차라리 "외계에서 온 우뢰매"가 더 나은것 같은것은 저만의 생각일까요

    2012.03.16 07:32 신고
  15. 최강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거야말로 진정한 괴작이네요.
    무슨 늑대인간이나 진돗개같은 킹콩 얼굴 + 싼티나는 합성 + 그려넣은 거대뱀.....(정줄놓)
    그리고 진정한 반전은 2010년작! 불과 2년 전 작품이란 것!!! (...멘붕)

    여담이지만 '방글라 타잔'도 있습니다. 사정상 예고편 링크는 못올려 드리겠고... 그냥 유튜브 검색창에 Bangla Movie trailer Banglar Tarzan (Trailer) 라고 치시면 예고편이 맨 위에 나옵니다...

    2012.03.17 02:46 신고
  16. 영화 기냥 봐써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0년작에서 빵터짐 마분지에서 쓰러짐ㅋㅋ 탈바가지와 마분지세트는 80년대 모여라 꿈동산을 연상시키네요

    2012.10.23 12:01 신고
  17. car02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한 1991년?이때 작품인 줄 알았습니다.
    저런 게 2010년 작품이라니 누가 안웃겠습니까?

    그렇지만 언젠가는 우리나라 수준을 따라잡을지도 모를 일이죠.
    인도도 '세 얼간이'라던가 나름 수준이 있는 작품을 내놓고 있잖아요?

    2013.01.21 11:23 신고
    • ㅋㅋㅋ  댓글주소  수정/삭제

      방글라데시도 언젠가는 우리나라 경제를 따라잡을지도 모를 일이죠

      현 방글라데시 다카 거주하는사람으로써 웃고갑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013.02.15 04:34 신고

카테고리

All That Review (1550)
영화 (421)
애니메이션 (113)
드라마, 공연 (26)
도서, 만화 (92)
괴작열전(怪作列傳) (149)
고전열전(古典列傳) (30)
속편열전(續篇列傳) (40)
슈퍼로봇열전 (7)
테마별 섹션 (114)
웹툰: 시네마 그레피티 (15)
원샷 토크 (21)
영화에 관한 잡담 (202)
IT, 전자기기 리뷰 (119)
잡다한 리뷰 (49)
페니웨이™의 궁시렁 (152)
보관함 (0)
DNS Powered by DNSEver.com

페니웨이™의 In This Film

페니웨이™'s Blog is powered by Tattertools / Supported by TNM Media
Copyright by 페니웨이™ [ http://www.ringblog.com ]. All rights reserved.

Tattertools TNM Media DesignMyself!
페니웨이™'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