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2009년 8월의 지름보고

페니웨이™의 궁시렁 2009.08.31 10:03 Posted by 페니웨이™



한동안 바빠서 지름보고를 올리지 못했는데, 이번달 잠깐 짬을 내서 올려봤다. 8월은 휴가철이니만큼 수입보다 지출이 많은 달로서.... 한마디로 망했다는 거지 뭐.

먼저 캅셀(송락현)님의 뽐뿌질로 말미암아 지르게 된 [천공의 성 라퓨타] 다. 개인적으로 지브리 애니메이션 중에서 [하울의 움직이는 성], [게드전기] 다음으로 별로라고 생각했던 작품인데, 이걸 본때가 워낙 오래전이라 암만해도 그때 내 눈에 뭐가 씌웠었나 싶기도 하고 캅셀님께서 지름을 강권하시니 거부하기가 어려워 지르고 말았다. 사실 모든 DVD가 다 할인을 해도 지브리만큼은 본사측과의 협약땜에 세일을 절대 안한다는 정보도 입수했는지라 맘놓고 질렀다. 앞으로 두세개만 더 지르면 지브리 컬렉션은 완성.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녀석은 [마징가 극장판] 박스셋이라고, 솔직히 말씀드리면 무판권이다. ㅡㅡ;; 그럼에도 산 이유는 이 녀석이 나름 한국어 더빙까지 수록하고 있다는 것이었는데, 한국어 더빙의 퀄리티가 3류라는 정보는 입수했다만 그래도 호기심이 발동해 구입했다. 물량이 동이 났는지 웬만한 인터넷 서점에는 벌써 품절이다. 무판권이기에 딱히 권해드리진 않는다. (일본판 코드2로 구입하려면 대략 ㄷㄷㄷ한 가격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건 [마징가 극장판]을 산김에 천원에 팔길래 같이 덩달아 구매한 녀석이다. 천원이면 뭐 케이스 가격이라 그냥 생각없이 구입을...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음으로 [세상의 중심에서 사랑을 외치다] 코믹스판 단행본. 이미 절판된 책인데 어찌어찌해서 입수할 수 있었다. 아야세 하루카 주연의 일드에 비하면 임팩트가 좀 약하지만 작화의 퀄리티도 괜찮고, 나름 스토리 압축을 잘해놔서 썩 재밌게 읽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지막으로 오늘의 하이라이트. [괜찮아유] 포켓판 1~20권. [괜찮아유]가 뭐냐면, [닥터 슬럼프]의 해적판 되겠다. 당시 [드라곤 비밀의 열쇠]니 뭐니 여러 해적판이 난립했었는데, 그 중의 하나로서 전권은 아니지만 이빨 빠진것 없이 20권을 풀셋으로 입수할 수 있었다. 그야말로 추억이 방울방울~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앗 참... 빼먹을 뻔 했다. 보너스로 요건 오늘 보러 갈 [공포의 보수] 티켓. 일전에 예고했듯이 제3회 충무로 국제영화제에서 상영하는 기회를 놓칠새라 발권을 미리 받아놨다. 오늘 보러 오시면 저와 만나실 수 있을 듯.^^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럼 오랜만에 내보는 결론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고


▶ 저작권 관련사항 ◀

본 블로그의 모든 글에 대한 권리는 ⓒ 2007-2017 페니웨이™에게 있습니다. 내용 및 이미지의 무단복제나 불펌은 금지하며 오직 링크만을 허용합니다. 또한 인용된 이미지는 모두 표시된 해당 저작권자에게 권리가 있으므로 이를 무단으로 사용해서 발생하는 책임은 퍼간 사람 본인에게 있음을 알립니다. 아울러 본 블로그의 이미지 컷 등의 사용에 대한 저작권법 준수는 해당 공지사항을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폭풍빛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번 달은 "컴퓨터"라는 대형 지름이 이미 예전부터 기다리고 계셨다는...

    마지막 그림은... 약간 혐짤이군요^^;;
    저한테 오는 지름신을 막아내는 무기(?)로 사용할 수 있을 듯한 ㅋ

    2009.08.31 11:54 신고
  2. supab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컥! dvd지름을 두달정도 쉬었는데... 지름의 충동이...ㅋㅋ

    2009.08.31 12:58 신고
  3. 무비조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 완벽하게 지르셨네요..
    ㅋㅋㅋ 마지막 괜찮아유...
    대박입니다.. ㅎㅎ

    2009.08.31 14:13 신고
  4. Terminee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500원짜리 해적판의 추억.. 크크
    라퓨타는 또 살짝 뽐뿌군요. 참아야지... 참아야지...
    저는 공포의 보수 결국 보러 못 가네요. 쩝.

    2009.08.31 14:26 신고
  5. GISI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름엔 그저 추천입니다. ^^;
    저 마징가가 무판권인진 처음알았네요....

    2009.08.31 14:48 신고
  6. 산다는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건.....적자인생인가요...

    2009.08.31 14:53 신고
  7. 태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나도 라퓨타 사야되는데...

    2009.08.31 17:37 신고
  8. 캅셀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 그래도 제가 보기엔 알찬 지름 세트인 걸요~
    특히 무판권 버전들은.. 미래에 어떤 프리미엄이 붙을지 아무도 예측할 수 없는 거시기한 가치가.. ㅋ

    2009.08.31 19:42 신고
  9. 칫솔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정도의 지름은 정신 건강에 도움될 듯 한데요?
    나름 재미있는 지름인듯 싶어요. ^^

    2009.08.31 20:27 신고
  10. okto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닥터슬럼프는 정말 희귀템이네요. 저런걸 어찌 구하셨는지-_-
    출근길에 지하철신문을 보니까 오늘까지 어디서 큐브릭 회고전이 있더군요. 타이밍 한번 절망적이더군요ㅠㅠ

    2009.09.01 09:05 신고
  11. Alistasha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공포의 포수 예매했다가 다른 걸로 바꿨지요 ㅋㅋ
    전 <죽음의 환영>을 봤습니다. 이번 충무로 영화제가 이런 저런 이유로 좀 까이는 것 같은데...
    그래도 뭐.. 전 재밌는거 몇 개 챙겨 봤으니 땡~ ㅋㅋ

    2009.09.01 14:04 신고
  12. 블랙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더빙도 없고 무판권입니다만 마징가 Z TV판도 박스로 나와있죠.

    2009.09.02 22:52 신고
    • 페니웨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는 무려 그레이트 마징가 TV판 박스셋도 가지고 있습니다. ㅡㅡ;; 마징가 박스셋은 퀄리티가 너무 떨어진다하여(디빅수준의 비트레이트) GG

      2009.09.03 00:07 신고
  13. 시네마천국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제 점점 지름신과의 친구관계가 끊어지는지라...ㅎㅎ

    2009.09.07 17:36 신고

카테고리

All That Review (1550)
영화 (421)
애니메이션 (113)
드라마, 공연 (26)
도서, 만화 (92)
괴작열전(怪作列傳) (149)
고전열전(古典列傳) (30)
속편열전(續篇列傳) (40)
슈퍼로봇열전 (7)
테마별 섹션 (114)
웹툰: 시네마 그레피티 (15)
원샷 토크 (21)
영화에 관한 잡담 (202)
IT, 전자기기 리뷰 (119)
잡다한 리뷰 (49)
페니웨이™의 궁시렁 (152)
보관함 (0)
DNS Powered by DNSEver.com

페니웨이™의 In This Film

페니웨이™'s Blog is powered by Tattertools / Supported by TNM Media
Copyright by 페니웨이™ [ http://www.ringblog.com ]. All rights reserved.

Tattertools TNM Media DesignMyself!
페니웨이™'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